NOTICE
BANNER
LINK

게시글 제목

[SM 불공정 계약] [기사] 시아준수-영웅재중-믹키유천, 공식 입장 발표 전문 "몸과 마음이 너무 지쳤다"MD
저작권 표시 YES
상업적 이용 NO
컨텐츠 변경 YES
CCL-BY CCL-NC
시아준수-영웅재중-믹키유천, 공식 입장 발표 전문 "몸과 마음이 너무 지쳤다"
2009-08-03 오전 11:08:53

[OSEN=이정아 기자]SM 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지난 31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전속 계약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을 한 동방신기의 김준수(예명 시아준수), 김재중(예명 영웅재중), 박유천(예명 믹키유천)가 법무법인 세종을 통해 공식 입장을 전했다.

이들은 3일 오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데뷔 후 5년간 세 멤버는 회사가 일방적으로 수립하여 진행한 일정으로 인하여 몸과 마음이 너무나 지쳤습니다"라고 입을 열었다.

다음은 전문이다.

# 1. 데뷔 후 5년간 세 멤버는 회사가 일방적으로 수립하여 진행한 일정으로 인하여 몸과 마음이 너무나 지쳤습니다.

김준수, 김재중, 박유천은 그룹 동방신기의 멤버로 2004년 초 데뷔 이후 지금까지 SM의 지시에 따라 한국, 일본, 중국을 넘나들며 1년에 일주일을 제외하고 하루 3-4시간 정도의 수면 시간 밖에 가지지 못하고 스케줄을 소화하였습니다. 그 과정에서 세 사람은 건강은 크게 악화되고 정신적 피로감 역시 극에 달하였으나, SM은 동방신기의 해외 진출을 시도하면서 갈수록 더욱 무리한 활동 계획을 일방적으로 수립하였습니다. 결국 위 세 사람은 더 이상 SM에서는 아티스트로서의 꿈을 이루기보다는 회사의 수익 창출을 위한 도구로 소모되고 말 것이라고 판단하였고, 각자의 비전에 따른 연예 활동을 할 수 있기를 바라게 되었습니다.

# 2. 13년이라는 전속 계약 기간은 사실상 종신 계약을 의미했습니다.

그러나 전속 계약에 의하면, 계약 기간이 무려 13년에 이르고 군 복무 기간을 포함할 경우 15년 이상으로 아직까지도 10년 가까운 시간이 남아 사실상 연예계를 은퇴할 때까지를 의미하였고, 전속 계약을 해제할 경우 총 투자금의 3배, 일실 수익의 2배에 해당하는 위약금을 부담하는데다 합의로 계약을 해제할 경우에도 위약금을 물어야 하도록 되어 있어, 수천억 원에 달할 수 있는 위약금 조항으로 계약 해제도 사실상 불가능하였으므로 어쩔 수 없이 SM에 속박될 수 밖에 없었습니다.

# 3. 멤버들은 SM으로부터 노력에 합당한 대우를 받지도 못하였습니다.

그렇다고 하여 멤버들이 계약 기간 동안 SM으로부터 합당한 대우를 받은 것도 아니었습니다. 계약금이 없음은 물론, 전속 계약상 음반 수익의 분배 조항을 보면, 최초 계약에서는 단일 앨범이 50만장 이상 판매될 경우에만 그 다음 앨범 발매시 멤버 1인당 1,000만원을 받을 수 있을 뿐이고, 50만장 이하로 판매될 경우 단 한 푼도 수익을 배분받지 못하게 되어 있었습니다. 이 조항은 2009. 2. 6. 에 이르러서야 개정되었는데, 개정 후에도 멤버들이 앨범 판매로 분배받는 수익금은 앨범판매량에 따라 1인당 0.4%~1%에 불과합니다.

# 4. 멤버들은 부당한 계약의 시정을 수 차례 요구하였으나, SM은 멤버들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지 않았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세 사람은 SM에 전속 계약의 부당성을 지적하고 전속 계약의 효력에서 벗어나 각자의 비전에 따른 활동을 하게 해 줄 것을 수 차례 요청하였으나, SM은 이번 일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는 화장품 사업 투자를 거론하며 본질을 흐리기만 할 뿐이었습니다. 그럼에도 세 사람은 최대한 원만히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길을 모색하고자 최종적으로 양측이 만나 대화를 통해 가장 원만한 사태의 해결책을 찾을 수 있도록 협의의 장을 마련하여 줄 것까지 요청하였으나 SM은 이조차 응하지 아니한바, 이에 이르는 일련의 과정에서 SM이 보여준 태도는 더 이상 대화를 통한 해결에 대한 희망을 가지는 것이 무의미하다는 것을 깨닫게 하였기에 결국 세 사람은 법원에 이 문제의 해결을 호소하기에 이르렀습니다.

# 5. 화장품 사업 투자는 연예활동과는 무관한 재무적 투자로서 이번 가처분 신청과는 아무런 관계가 없으며, 이 사건의 본질은 전속 계약의 부당성입니다.

한편 SM에서는 멤버들이 화장품 사업 투자로 인해 이번 가처분 신청을 하였다는 공식 입장을 표명하였지만, 멤버들이 화장품 사업에 투자한 것은 이번 가처분 신청은 전혀 관계가 없습니다. SM이 거론하는 화장품 사업은 중국에 진출하는 화장품 판매 회사에 세 사람이 주주로 투자한 건으로, 연예활동과는 전혀 무관한 재무적 투자일 뿐입니다. 상식적으로 생각해보더라도, 중국에 진출하려고 하는 화장품 회사에 1억 원 정도의 금액을 투자한 것 때문에 그 동안 동방신기로서 일군 모든 성과를 포기하여야 할 수도 있는 이번 일을 감행하였다는 것은 누구도 납득할 수 없을 것입니다. 멤버들이 제기하는 문제의 핵심은 전속 계약의 부당성이며, SM은 계약과 아무런 상관이 없는 화장품 사업을 거론하여 문제의 본질을 흐리려는 시도를 즉시 중단하여야 할 것입니다.

# 6. 멤버들은 결코 동방신기의 해체를 원하지 않으며 부당한 계약의 속박으로부터 벗어나고자 할 뿐입니다.

많은 팬 여러분께서 이번 가처분 신청으로 동방신기의 해체를 우려하고 계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번 가처분 신청은 절대로 동방신기의 해체를 전제로 하는 것이 아닙니다. 지금은 비록 문제 해결 방식에 대한 견해 차이로 세 사람만이 소송에 참여하고 있지만, 멤버들 사이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으며 언제까지나 하나이겠다는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고자 하는 멤버들의 마음은 모두가 한결같습니다. 이번 일로 계약의 부당성이 시정되고 마음껏 우리의 음악을 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된다면, 모두가 하나되어 팬 여러분들 앞에 설 수 있을 것이라 믿고 용기를 내게 된 것입니다.

# 7. 더욱 성숙하는 계기로 삼겠습니다.

동방신기를 아껴주시는 팬들께는 세 사람의 이번 가처분 신청으로 크게 놀라고 실망하셨을 수 있어 안타깝고 죄송스럽지만, 더 큰 꿈을 위한 도약으로 생각하고 응원해주신다면 더 멋지고 성숙한 모습으로 성원에 보답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happy@osen.co.kr

 


기사 원문 :
http://osen.freechal.com/news/view.asp?code=G0908030067
네이트(싸이월드 연동) 기사 페이지 : http://news.nate.com/view/20090803n05990 (chella님 덧글 추가)


+
처음올렸던 기사 제목에 오해의 소지가 있다고 하셔, 다른 기사로 대체합니다.
계속 모니터링 하고 있으니 문제시 쪽지주셔요~

+
계약내용...정말 할 말이 없게 만드네요...그 동안 얼마나 힘들었을지, 너무 속상하네요.
그저, 믿고 기다리고 있을게요. 화이텡!


Posted by 리슨
IP : 221.153.***
Edit : 2009년 08월 03일 11시 07분 09초
Ariticle address : http://dnbn.pe.kr/db01/20477COPY

26341 [사진] 천국의 우편 배달부 쫑파티 사진T__T + 1195 시크챵 20090103 67188
[SM 불공정 계약] [기사] 시아준수-영웅재중-믹키유천, 공식 입장 발표 전문 "몸과 마음이 너무 지쳤다" + 816 리슨 20090803 38195
26339 [SM 불공정 계약] 동방신기에게 축하메세지를 보냅시다!!! + 783 사쿠헤라 20091027 20285
26338 [SM 불공정 계약][영상]윤호,창민 From 동방신기 'Keep Your Head Down' 티저!!!!+)플짤 추가 + 780 유천아하고불렀다 20101229 22445
26337 [SM 불공정 계약] 이번 윤호와 창민 앨범의 땡스 투입니다. + 741 봉봉쥬스 20110106 32126
26336 [기사] 동방신기, 이달말 4집으로 2년만에 국내복귀[티저이미지+발매일] + 740 고품격 20080904 69297
26335 [사진] 천국의 우편배달부 쫑파티 + 725 쭈웅♡ 20090106 41189
26334 [사진] 최강창민 colonize 협찬사진 (뭐죠?) + 701 하늘가득 20090706 33914
26333 [영상] 설레임 CF +) YouTube  +) 첫TV방영일/시간 + 690 KXJHS☆ 20090513 56097
26332 [기사] 동방신기 4집 타이틀곡 ‘주문’ 선공개 베일벗었다 外 (4집 자켓 공개 + 19일 mirotic 선공개) + 685 천유 20080916 31219
26331 [영상] 080119 Music Japan - Purple line (*고화질) + 654 오늘날씨는촹촹 20080119 42890
26330 [박유천,너는 나의 설레임] [직캠] 천우배 KISS씬 짤막공개 (+긴버젼 영상) + 634 feel free 20090604 44713
26329 [영상]인기가요 티저영상 + 623 ⓧ얄루 20080907 36854
26328 [영상]햅틱 미공개 영상(+추가로 말씀드릴것!!) + 621 ⓧ호우편애 20080507 49521
26327 [정보] 오늘자 오리콘 차트 + 617 성소유천 20080116 248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