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SCHEDULE - 16.9.27 Tue
    NOTICE
    BANNER
    LINK

    게시글 제목

    [SM 불공정 계약][기사] '개념 팬심' JYJ 팬들, '용산다큐' <두 개의 문>에 "연대해요"MD
    저작권 표시 YES
    상업적 이용 NO
    컨텐츠 변경 YES
    CCL-BY CCL-NC

    '개념 팬심' JYJ 팬들, '용산다큐' <두 개의 문>에 "연대해요"

     

    16일 한 팬의 단체상영 제안으로 응원과 관심 줄이어... 홍지유 감독 "저도 JYJ팬"

     

     JYJ 팬들의 단체관람 상영 소식을 알리는 <두 개의 문> 공식 트위터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 4.11 총선 인증샷에 이어 이번엔 '용산참사' 다큐 함께 보기다.
     
    지난 4월 무려 1580장의 투표 인증샷을 모아 박원순 시장에게까지 '개념 팬심'으로 인증받았던 그룹 JYJ의 팬들이 이번엔 용산참사를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 <두 개의 문> 단관(단체관람) 상영을 추진 중이다.
     
    "현재 추진 중인 날짜는 30일! 박람회와 가장 가까운 신사동 극장으로 추진 중입니다! 내용은 앞에 올린 글 봐 주시고, 힘을 실어주실 분들은 인원파악을 위해 JYJFANSfor2DOORS@gamil.com 으로 신청 부탁드릴께요!" (@JYJsPie****)
     
    출발은 16일 <두 개의 문>의 배급위원단에 참가했던 한 팬의 제안이었다. 지난 14일 서울아트시네마에서 열린 <두 개의 문> 배급위원 발족콘서트 및 VIP 시사회에 참석한 이 팬은 '용산참사'의 진실을 파헤치는 다큐멘터리의 취지와 내용에 감동, 적극적으로 단관 행사를 추진하기 시작했다.

     

     <두 개의 문> 배급위원 발족 시사 무대에 오른 (왼쪽부터) 쌍용자동차 김정우 지부장, 용산참사 변호인단 김형태 변호사, 문정현 신부

     

    "먹먹했던 이 영화, 우리 JYJ '빠슈' 님들과 함께 보고 싶어요"
     
    "몇 번이나 썼다가 지웠다를 반복했습니다. 오늘 용산참사를 다운 다큐멘터리 <두 개의 문>을 보고 왔습니다. 배급위원이라는 이름으로 여러 가지로 개봉하기 힘들었던(ㅎㅎ누구보다도 우리는 이런 이유를 잘 알고 있죠^^)이 영화가 작게나마 개봉할 수 있게 소액 소액 모았던 지지자들의 시사회였어요.
     
    문정현 신부님도 배급위원 자격으로 오셨고, 유가족분들 용산진상 규명 활동가분들도 자리하셨어요. 참 머리로 알고 있어도 직접 눈으로 만나고 목소리를 듣는다는 것은 울림이 있더라고요. 이 영화가 개인적으로 가슴을 쳤던 건 농성하신 분들뿐 아니라 이 국가가 그곳에 올라가야 했던 젊은 말단 경찰들. 그 결국은 일개 시민들의 모든 상처를 바라보고 있어서 먹먹했습니다.
     
    제가 이렇게 조심스러운 글을 쓰는 것은 이 영화를 같이 보고 싶어서입니다. 만드신 두 분의 감독님도 제작한 연분홍 치마도 배급을 하는 시네마달도 힘없는 독립영화에 대한 관심 애정 이런 태도로 홍보하는 게 아니라 그냥 쓸쓸히 묻혀가는 진실에 대해 나누고 이야기하면서 우리의 힘으로 진실 규명의 장을 만들자고 호소하셨어요. 그래서 배급투쟁, 관람투쟁 이라는 표현을 ^^
     
    예상하셨겠지만 몇 개 안 되는 작은 독립영화관들에서만 개봉을 지지해 주는 상황이고 그 어떤 멀티플렉스 및 큰 극장들이 이 영화를 받아주지는 않고 있죠. 지방 같은 경우는 그래서 직접 찾아가는 공동체 상영도 환영한다고 하셨어요."
     
    이 팬이 트위터에 올린 이 장문의 글은 민주노총 김진숙 지도위원이 리트윗하면서 많은 이들에게 알려졌고, 16일 오후에는 JYJ 팬은 물론 <두 개의 문> 감독과 배급사에까지 전해지며 응원과 동참의 글이 줄을 잇고 있다.

     

     

    "가수 이미지 상승시키는 JYJ 팬들"... 홍지유 감독은 "저도 JYJ 팬입니다"
     
    응원에 힘입어 이 팬은 오는 28일부터 나흘 동안 서울 학여울역 SETEC에서 열리는 JYJ의 박람회 기간에 맞춰 30일 강남 인근 극장에서 단관을 진행하고 있다. 이미 배급사 시네마달 측과도 구체적인 사안에 대해 협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 개의 문>이 개봉관이 적은 독립 다큐인 만큼 영화를 접하기 힘든 지방에 거주하는 팬들까지 배려한 셈이다.
     
    이 팬은 <오마이스타>에 "일단 보실 수 있는 분들을 조사하는 단계일 뿐이다"며 "관심은 표명해주시지만 그날 함께하실 수 있을지를 파악하고 있는 단계라 정치적으로나 어떤 식으로 일이 커지는 게 조심스럽긴 하다"고 밝혔다.
     
    한편 '용산참사'의 의미를 묻는 <두 개의 문>이 개봉 전부터 JYJ 팬들에게 관심을 받는 것에 대해 영화를 만든 김일란, 홍지유 감독은 반색하는 분위기다.
     
    김일란 감독은 "아름다운 연대가 일어나고 있어요. 서로에게 감동 중인 듯해요. 멋지십니다! 팬클럽의 형태도 멋지지만 그와는 다른 형태라 하시니 더 근사한 면이 있네요. 단체관람이든 아니든 상영 후에 꼭 뵙고 싶네요"라고 전했다.
     
    홍지유 감독 역시 "사실 저는 JYJ 팬분들의 <두 개의 문> 단체관람이 놀랍지 않습니다. 누구의 팬클럽이기 전에 각자는 상식이 통하는 사회를 바라는 한 사람이니까요. 그리고 저도 아주 오래된 JYJ 팬입니다"라고 화답했다.
     
    이어 홍 감독은 "아·태 에이즈대회 JYJ 축하공연, 저는 공식 카메라 본분을 망각하고 공연을 관람했고 옆에 있던 활동가 타*님의 환희로 가득 찼던 얼굴을 기억합니다"고 화답하며 본인 역시 JYJ의 팬임을 고해성사(?)하기도 했다.
     
    JYJ 팬들의 '용산다큐' <두 개의 문>을 향한 연대가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는 가운데, 21일 개봉을 앞둔 <두 개의 문>에 대한 관심이 어디까지 이어질지, 그리고 아래 응원 글처럼 "가수의 이미지까지 상승시키는" JYJ 팬들의 '개념 활동'이 또 어떻게 번져 나갈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어떤 집단이라는 건, 강정으로 몰려갔던 잘못된 신앙단체 같은 예도 있는가 하면, JYJ 팬클럽처럼 용산 <두 개의 문> 영화 단체관람을 주도하는 멋진 예도 있다. 훌륭한 팬은 가수의 이미지까지 상승시키는 것 같다." (@shine****)

     

     4.11 총선 JYJ 팬 투표 인증샷 1580장으로 만든 모자이크 사진

     

     

    출처 - http://star.ohmynews.com/NWS_Web/OhmyStar/at_pg.aspx?CNTN_CD=A0001744945

     

    2009년에 일어난 용산참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두개의 문' 이 우여곡절 끝에 21일에 개봉을 합니다.
    기사의 내용처럼 트위터에서 한 팬분이 '두개의 문' 단관을 제안하셨고,
    지금 메일로 참여 신청을 받고 있습니다.
    이것이 알려져서 기사까지 나게 되었네요.

    영화에 대한 정보는 아래의 블로그로 가시면 자세히 게재되어 있구요.
    http://blog.naver.com/2_doors/130140268997

     

    단관 일정은 팬박람회 기간인 6월30일 오후6시반.

    장소는 신사역 인디플러스 입니다.
    혹시, 관심있으시거나, 참여를 원하시는 분은 JYJFANSfor2DOORS@gmail.com

    참여인원을 메일로 보내주시면 될것 같아요.
    (주말동안 참여 인원 파악을 하신다고 하네요.)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 참고 하시면 될것 같아요.

    http://twtkr.olleh.com/view.php?long_id=L1AZR8

     

    기사가 나왔길래, 다락방에도 가져와봤어요.^^

    문제가 된다면 쪽지 주세요!

     

     


    Posted by Lucete
    IP : 210.22.***
    Edit : 2012년 06월 16일 18시 59분 55초
    Modify : 2012년 06월 16일 21시 22분 46초
    Ariticle address : http://dnbn.pe.kr/db01/34230COPY

    26175 [기사] 김재중, 日 입국에 500명 마중 '평일에도 폭발적인 인기' + 1 김룰루 20140121 2541
    26174 [기사] 박원순 서울시장, 김준수와 '깜짝 인증샷' >_< + 3 피카슈 20140121 2684
    26173    [기사] 비밀글 secret  피카슈 20140802 2
    26172 [기사] [음반 리뷰] 김준수, ‘디셈버’로 김광석을 품다 + 3 내꺼!찜뽕♡ 20140120 2445
    26171 [영상] 140117 스텝 밟는 준수~ >.< + 2 피카슈 20140118 3231
    26170 [기사] 김재중-박성웅-거미-박유환, 김준수 응원 '총출동' + 2 피카슈 20140118 2982
    26169 [영상] 굳이 고된 나를 택한 그대여...avi + 3 피카슈 20140114 3896
    26168 [정보] 드라마 옥탑방 왕세자 OST 스폐셜 에디션 발매 + 4 피카슈 20140114 2662
    26167 [정보] 2013 골든티켓어워즈 영광의 수상자 - 준수 + 3 피카슈 20140113 3001
    26166 [정보] 김재중 1집 리팩키지 화장을 지우다 앨범예약 판매 + 1 피카슈 20140113 3034
    26165 [기사] 김재중, 광주콘서트서 센스만점 소감 "워따 징허게 좋아부러!" + 2 김룰루 20140112 2610
    26164 [기사] 김재중 손하트 사진 공개, 거꾸로 쓴 모자&마스크 '귀요미 악동 느낌' + 2 김룰루 20140111 3768
    26163 [사진] 김준수 나 너 좋아하냐?...나 너 보고 싶었냐? + 4 내꺼!찜뽕♡ 20140110 5970
    26162 [영상] 눈콘2에서 가장 소름돋은...avi + 2 피카슈 20140110 4065
    26161 [리뷰] 유희성의 '디셈버' 리뷰 中 준수 인품 칭찬. + 1 피카슈 20140109 3296
    26160 [기사] 김준수 '믿고보는 티켓파워', 지방서도 대단하네! 하루만에 예매 올킬 피카슈 20140108 2785
    26159 [기사] '디셈버' 김준수, 휴연기념 깜찍 브이 사진! "우리 또 봐" + 1 피카슈 20140107 2992
    26158 [기사] [공연리뷰] 김준수 밖에 못 하는 콘서트, '발라드&뮤지컬' + 2 피카슈 20140103 3133
    26157 [정보] 디셈버 부산&대구 캐스팅일정 + 4 피카슈 20140103 2934
    26156 [영상] 131231 케이크 부는 준짱.... 생일빵? 으으? 피카슈 20140103 3628
    26155 [기사] 김재중, 전국투어 서울콘서트 티켓 1만장 오픈 5분 만에 매진 + 1 피카슈 20140102 2320
    26154 [기사] 박유천·박하선, 日영향력 1·2위 차지 '쓰리데이즈' 러브콜 쇄도 피카슈 20140102 2878
    26153 [영상] SBS 2013 연기대상 우수연기상 시상자 박유천 + 2 피카슈 20140102 2692
    26152 [정보] 2014 Kim jae joong 1st Album asia tour concert&J party 좌석표 김룰루 20140102 2718
    26151 [기사] 김재중, 솔로 가수로는 유일하게 '한터차트 가수 어워즈' 톱5에 선정돼 shekinah 20140102 2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