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BANNER
LINK

게시글 제목

[SM 불공정 계약] [기사] 동방신기 3인 측 “인터뷰한적 없다” 강력 반발MD
저작권 표시 YES
상업적 이용 NO
컨텐츠 변경 YES
CCL-BY CCL-NC


"알 수 없는 측근의 말 인용해 직격인터뷰로 포장됐다"고 주장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법적 공방 중인 동방신기의 믹키유천과 시아준수, 영웅재중이 최근 스포츠서울닷컴과 직격인터뷰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것은 사실무근인 것으로 확인됐다.

동방신기 3인 측은 3일 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현안이 진행 중인 가운데 어느 매체와도 인터뷰한 적 없다”며 직격인터뷰 자체를 부정했다.

이어 “기사에서는 A씨라는 사람이 이들의 이야기를 전한 것으로 돼 있는데 이것이 어떻게 직접만난 인터뷰가 될 수 있느냐”고 의문을 표했다.

이 측근은 “당분간 어떠한 인터뷰도 진행할 계획이 없다”며 이들의 측근을 인용한 보도 자제를 요청하기도 했다.

한편 스포츠서울닷컴은 3일 오전 ‘[직격 인터뷰] 동방신기 3人 윤호·창민 입장, 이해…그래도 우리는 하나’라는 제목의 기사를 내보냈다. 기사의 마지막 부분에는 동방신기 3인과 함께 자리했다는 A씨와의 일문일답이 정리됐다.


출처 : http://www.cbs.co.kr/nocut/Show.asp?IDX=1304613




Posted by 뀨중
IP : 220.116.***
Edit : 2009년 11월 03일 12시 45분 54초
Ariticle address : http://dnbn.pe.kr/db01/22500COPY

2697    ┗ [SM 불공정 계약] [기사] 동방신기 3인 측 "계속 동방신기로 활동하고 싶다" + 17 민디 20091028 8251
2696    ┗ [SM 불공정 계약] [기사] 동방신기 3인 “해체, 분할 없다. 끝까지 하나” + 3 senga 20091029 7250
2695 [SM 불공정 계약] [기사] '맨땅에 헤딩' 윤호, 아라와 가슴아픈 마지막 데이트 + 71 민디 20091028 14845
2694 [SM 불공정 계약] [기사] 동방신기, 일본 활동 재개한다 (일본 드라마 타이업 소식!!!) + 159 가족신기♥ 20091029 21783
2693    ┗ [SM 불공정 계약] [기사] ‘소속사 분쟁’ 동방신기 日 NHK 드라마 주제곡 부른다 + 14 하진루나 20091029 8431
2692    ┗ [SM 불공정 계약] [기사] TVXQ to resume careers in Japan (The Korea Herald) senga 20091030 8924
2691 [SM 불공정 계약] [기사] ‘맨땅에 헤딩’ 결국 16부 조기종영 ‘시청자 비난 쇄도’ + 50 먹어주는유천 20091030 14447
2690 [SM불공정계약] [기사] 천국의 우편 배달부 - 11월 12일 전국 CGV 극장을 통해 개봉할 예정 + 207 너니까 20091030 18127
2689 [SM 불공정 계약] [기사] 동방신기 3인 "다음주 주말 본소송 시작할 듯" + 57 민디 20091030 13792
2688 [SM 불공정 계약] [기사] 영웅재중, 전국체전 깜짝 외출 + 63 BLUEFIRE 20091101 17475
2687 [SM 불공정 계약] [기사] 종영 앞둔 ‘맨딩’ 정윤호, 팬들에 기부온정 선물받다 + 38 엘레나 20091102 14551
2686 [SM 불공정 계약] [기사] 동방신기 3人 "화장품 사업, 이미 정리"…본질은 부당한 계약 (인터뷰) + 410 가족신기♥ 20091102 26246
2685 [SM 불공정 계약] [기사] 앤디 "동방신기와 나중에 한 무대 서고 싶었다" + 57 먹어주는유천 20091103 15740
[SM 불공정 계약] [기사] 동방신기 3인 측 “인터뷰한적 없다” 강력 반발 + 194 뀨중 20091103 25233
2683 [SM 불공정 계약] [기사]박찬종 "SM 적반하장, 노예계약 맞다" "노예계약 아니면 뭐냐?" SM측에 공개질의 + 63 서정짱팬준수 20091104 141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