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BANNER
LINK

게시글 제목

[잡지] Non-No : X-MAS with 東方神起 ♡MD
저작권 표시 YES
상업적 이용 NO
컨텐츠 변경 YES
CCL-BY CCL-NC
<유천> 지금 빠져있는 것: 최근엔.. 사실 딱히 빠져있는건 없어요 하지만 블리치라던지 애니메이션은 저도 좋아해요. 내년의 목표: 휴가를 받게되면 드라이브 하고싶어요. 작년 크리스마스엔 일 끝나고 밤에 한국으로 와서 한강 드라이브했는데 정말 즐거웠어요! <창민> 지금 빠져있는 것: 기타입니다. 독학으로 시작했어요. 지금은 코드공부를 하고있습니다 내년의 목표: 최근 내 자신을 뒤돌아 보는 기회가 생겼는데(글자 끝이 잘 안보여서 아닐수도있습니다) 내가 노력하지 않게 된거 같네.. 싶어 내년엔(역시 끝이 잘 안보입니다;ㅅ;) 일본어를 지금보다 2배로 잘 말할수 있었으면 합니다 <준수> 지금 빠져있는 것: 독서입니다. 최근 읽은 책은 "경제는 내손안에" 거짓말입니다(웃음) 독서하는게 좋아서 자주 읽고있어요. 내년의 목표: 올해는 부도칸에서 했던 라이브가 정말 인상적이여서 내년에는 더 큰 장소에서 투어를 하고싶어요. 휴식시간? 저에겐 필요없습니다! <재중> 지금 빠져있는 것: 근육트레이닝. 어느날 스탭분의 배를 보고 말았습니다. 그걸보고 충격을 받아서 '나도 나이먹으면 저렇게 되겠지' 싶어 '그건 안돼!' 라고 생각해 시작했어요. 복근운동 1번에 300번은 할수있습니다! 내년의 목표: 후지산에 올라가보고 싶어요 <윤호> 지금 빠져있는 것: 애니메이션입니다. 블리치라던가, 명탐정 코난이라던가.. 내년의 목표: 아직 동방신기를 만나지 못한 팬들이 많으니까 장래적으로 먼 나라, 예를들면 멕시코나 브라질에서도 공연을 하고싶어요! 그 나라에도 팬들이 있으니까요. 스캔상태가 별로 좋지 않네요ㅠㅠ 이해해 주시길.. 사진의 출처는 일본 블로그 Feel Love 입니당^.^ 윗부분 번역은 '코코미'님이 해주셨어요! 감사합니당!! 이제 곧 크리스마스. 한국에서는 일반적으로 어떻게 보냅니까?   JJ:  술을 마십니다!   YC:  가지각색이네요. 친구나 가족과 파티 하거나 놀러 가거나.   덧붙여서 일본에서는 연인으로 보내기도 하지만, 여러분이라면, 애인과 어떻게 보내고 싶어?   YH:  나는 보통 데이트를 하고 싶습니다. 함께 영화 봐, 식사로 와인을 마셔···라고  하는 것을 하고 싶은데요.   JS:  나는 손을 잡고 걷고 싶다. 사진을 찍거나 해, 추억에 남기고 싶습니다.   YC:  나는 5분이라도 10분이라도 좋으니까 만나····키스, 하고 싶습니다.   원, 갑자기 폭탄 발언!   CM :   나는∼ JS:  창민은 그런 것에 흥미가 없습니다! CM :  아니오∼!나는 유원지에 가, 관람차를 타고 싶습니다!   JS :  관람차 안에서 어떻게 합니까?   CM :  어? 이야기하거나····.   YC :  나는 키스, 하고 싶습니다 JS :  벌써, 키스뿐이구나!   그렇게 말하면, 발매중의 싱글의 타이틀은 「Forever Love」. 여러분은 「영원의 사랑」의 존재를 믿습니까?   YH, JS :   믿습니다! (즉답) JJ :  나는···믿고 싶다.   YC :  비묘하군요!   창민씨는?   JS:  창민은 그런 것에 흥미가 없습니다!   CM:  아니오!  말하는 의미와 조금 달라····흥미가 없다고 말하는지, 생각한 일이 없습니다. 경험이 그다지 없으니까.   과연. 그러면, 적어도 크리스마스에 이런 선물을 하고 싶다고 말하는 아이디어는 있어?   CM:  오늘의 촬영같은 꽃다발을 주고 싶네요. 그리고, (그녀로부터) 받고 싶은 것은, 아침부터 밤까지 나에게 교제해 주는 시간 YH:  나는, 좋아하는 사람을 위해서 1일 산타클로스가 되고 싶습니다. 지금까지 여성이 온 역할을, 요리라든지, 해 주거나!   JJ:  ····. 상상만으로는 아무것도 할 수 없어요!   YH:  이 사람, 현실적이기 때문에 다른 사람에게(토크를) 맡깁시다.   JJ:  OK, OK(쓴웃음), 자~나도 말합니다. 나는 유원지를 전세주어 그녀에게 말합니다!  「오늘은 너만의 유원지야」라고.   YC:  나도(함께) 갑니다! JJ:  어째서? (웃음) YC:  후, 나, 하나 더 하고 싶은 것이 있습니다.  겨울은 춥지 않습니까.  그러니까 코트에서 이렇게(그녀를 감싸는 흉내).  대단히, 하고 싶습니다.   JS:  영화를 너무 많이 봤어!   JJ:  나도 아직 하고 싶은 일이 있습니다! 시부야에서 만나자고 해, 「109가 기다리고 있어」라고 말한후, 스크린으로 그녀에게 영상을 보냅니다. (그 중에) 「너 밖에 안 보여∼(←절규)」라고 말한다!   ☆시부야 109는 만남의 장소 같은 곳이에요>_< JS:  「보이고 」로 좋은거야?   JJ:  「여기서 이런 일 말하는 것이, 정말~에 부끄러운데∼···· 그렇지만, 그런 것 관계군요! 네, 옵팝피」 JS:  그 대사는 바꾸고 싶다 덧붙여서 금년의 크리스마스는 어떻게 될 것 같습니까?   YH:  작년은 일본에서 일이었던 것이군요. 재미있는 에피소드가 있습니다.  레코딩의 뒤, 록뽄기 힐즈에 가면(자) 「저, 실례하지만···」라고 권유를 받아. JJ:  그래서, 「아, 들켰나? 저희의 인기도 올랐어요!」라고 생각하고 있는중...   CM:  한 커플이 「저희들의 사진, 찍어 주세요!」라고 부탁해서  저희가, 그 아름다운 커플의 사진을 찍어 주었습니다(눈물).   JS:  금년은 어떻게 됩니까?   매니저:  ··· YH:  금년도 일! 아무튼 괜찮아요··· 12월달 Non-No에 나온 우리 오빠들 입니다^.^♡ 번역이 부드럽게 안되서 죄송해요(;;) 인터뷰가....너무 웃기면서도.....가슴 한구석이 아파 오네요............ㄱ- 쵸오빠의 키스상대가 되고싶고, 제제오빠의 고백상대가 되고싶고, 준수오빠와 사진을 찍고싶고 창민오빠가 주는 꽃다발을 받고 싶고, 윤호오빠가 해주는 밥을 먹고 싶군용~으컁컁^.^ 아무튼 일본 인터뷰들은 다 소중해요^.^ 멤버들의 솔직한 모습을 볼 수 있어서 좋군요~~ 출처는 동네방네로 해주시고, 퍼가실려면 꼭 쪽지 주시고 퍼가 주세용^.^
Posted by 은하수
IP : 70.12.***
Edit : 2007년 12월 07일 10시 23분 15초
Ariticle address : http://dnbn.pe.kr/db01/557COPY

9642 [사진] 코다쿠미 돔 콘서트 中 유천! + 169 흰둥베비 20071202 11173
9641 [직찍] 071127 애니콘 : 365일 잘생기고 다정한 리더정~♡ + 39 호흡곤란 20071202 7099
9640 [스포] 여러분들 오늘 잠 못주무실거예요! + 137 유주  20071202 12483
9639 [스포] 봉쥬흐~(스압;) + 80 baroque 20071202 8626
9638 [캡쳐] 프리미엄 라이브! 올망졸망 귀여운 준수형 + 40 모못짱 20071202 7441
9637 [복습] 야심만만 참미니 복습하기! + 53 라랑 20071203 7616
9636 [사진] 071202 싸이월드 차이나 자선콘서트 + 146 changmeng 20071203 9806
9635 [배경] 알럽동방신기 - 크리스마스 ver. + 42 MingCho 20071203 9713
9634 [호우] 애칭 되새기기 - 이제 윤호를 티거라고 불러주세요~♡ + 69 쵸피트 20071203 7840
9633 [캡쳐]올어동2 오리와 함께라면, 친구와 함께라면, 곰과 함께라면 + 54 요강 20071203 8358
9632 [사진] 코다쿠미 도쿄 돔 콘서트 파파라치 + 222 오렌지 20071203 13240
9631 [사진]전세계 'model'계의 위기가 찾아오다.(스포라면 스포 ~) + 75 촹이시여 20071203 10244
9630 [준수] 무대에서의 너의 열정! - 중국 싸이월드 자선 공연직찍 + 49 봄날 20071203 8405
9629 [동캡]행복한 겨울 보내시고 싶으시면 들어오세요♡ + 75 다함께촤촤촤 20071203 7233
9628 [직찍] 타고난 몸매. - 071202 싸이월드 자선공연 + 103 만해 20071203 117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