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BANNER
LINK

게시글 제목

[SM 불공정 계약][기사] 축구하는 김준수, 일본에서 4만 관중몰이MD
저작권 표시 YES
상업적 이용 NO
컨텐츠 변경 YES
CCL-BY CCL-NC

 



 

JYJ 김준수가 축구 선수로 4만여 일본 팬을 사로잡았다.

김준수가 단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연예인 축구단 FC 멘은 28일 도쿄국립경기장에서 첫 해외 원정경기를 개최했다. 동일본 대지진 피해를 돕기 위해 마련된 경기로 현지 코미디언 팀인 FC 게이닌과 맞붙었다.

장내 아나운서가 공식적으로 밝힌 이날 관중은 4만789명이었으며, 관중석의 가장 높은 곳까지 FC 멘의 파란색 유니폼을 입은 여성 팬들로 가득 찼다. FC 멘은 JYJ·비스트·2AM·김현중 등 아이돌 가수들이 주축을 이루고 있지만, 이날 경기는 개인 일정 탓에 대부분의 주전이 결장했다.

그럼에도 4만여 관중은 경기 중 전광판에 김준수의 모습이 잡힐 때면 터질듯한 함성을 쏟아냈다. 장내 아나운서는 "FC 멘의 홈 경기인지 원정 경기인지 모르겠다"며 분위기를 북돋았다. 김준수는 4대4로 팽팽히 맞서던 경기 종료 직전 인저리 타임 때 패널티킷을 성공시켜 5대4의 승리를 이끌었다.

김준수는 자신이 소속된 JYJ가 현지 매니지먼트사와의 계약 문제로 일본 활동에 제약을 받고 있는 가운데 노래가 아닌 축구로 팬들을 열광시켜 변함없는 인기를 확인했다.

현지 언론은 "일본 공식 경기 외에는 대여가 힘든 도쿄국립경기장에서 경기를 치른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자선 경기가 한일 우정을 돈독하게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FC 멘은 이번 경기 수익의 일부인 2000만 엔(약 2억8000만원)을 후쿠시마현 재해 복구 기금으로 전달했다./유순호기자 suno@


 

 

http://www.metroseoul.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2338

 

 


Posted by 카미
IP : 61.100.***
Scrap : 1회
Edit : 2012년 04월 30일 09시 50분 08초
Modify : 2012년 04월 30일 09시 52분 59초
Ariticle address : http://dnbn.pe.kr/db01/33721COPY

12012 [기사] 요즘 아이돌, ‘인기 따로, 음반 판매량 따로’는 옛말 + 22 유천아시집와 20090326 9065
12011 [정보]오늘자 정오의 희망곡 Top 20 + 70 호우제제쵸샤촹♡ 20071202 9065
12010 [SM 불공정 계약] [정보] 오리콘데일리싱글차트!! *1 JEJUNG & YUCHUN(from 東方神起) 9750 + 82 감성뮤지션 20091002 9064
12009 [직찍] 20090207 태국 sm 콘서트... + 23 hero..JJ 20090212 9064
12008 [SM 불공정 계약] [정보] 오리콘 데일리/위클리 차트 (+누적판매량) + 48 허그한번만 20100209 9063
12007 [SM 불공정 계약] [직캠] 090220 mirotic concert 中 + 15 시하 20100201 9063
12006 [NR] 타블로의 꿈꾸는 라디오 제 1회와 2회 + 39 준샤퐝 20090315 9063
12005 [감사] My 오주년 -- A Small but Precious Memory + 30 TVXQ! Fly 20081227 9063
12004 [D-2] 노예대란, 그 한 밤 중에... (그림^.^) + 51 BABYFACE 20080924 9063
12003 [SM 불공정 계약][기사] JYJ 콘서트, '아쉽거나' 혹은 '뜨겁거나'(리뷰) + 21 tvxqaffection 20101128 9062
12002 [SM 불공정 계약] [사진] 엘르 걸 8월호 취재 비화 - 창민 + 31 tvxqaffection 20100714 9062
12001 [그림] 이제는 그리운 루트머리.ver 쵸 + 20 으컁컁준쨩 20090225 9062
12000 [세상을 향한 스무번째 발걸음] [베베] OH , MY BABY! + 27 화창 20080520 9062
11999 [정보]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 78 프리지아 20080130 9061
11998 [SM 불공정 계약] [기억] 기억하세요? 부도칸의 눈물... + 49 미르 20091103 9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