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SCHEDULE - 17.1.19 Thu
    NOTICE
    BANNER
    LINK

    게시글 제목

    [SM 불공정 계약][기사] XIA (김준수)와의 일문일답 MD
    저작권 표시 YES
    상업적 이용 NO
    컨텐츠 변경 YES
    CCL-BY CCL-NC



    김준수와의 일문일답

    -솔로 앨범 발매 소감은

    ▶ 우선, 시아라는 이름으로 솔로를 냈다. 8년 만에 발표한 솔로라서 부담감이 상당했다. 무엇보다도 제 목소리로 모두 채워야한다는게 부담이었다. 반대로 제가 불러보고 싶었던 장르나 콘셉트를 해 볼 수 있어서 뿌듯했다. 연일 긴장도 되고 걱정도 되지만 많이 기대하고 있는 앨범이라서 하루하루 설렌다.


    -앨범 때문에 몸매 관리 했나

    ▶ 솔로 앨범 때문에 몸매를 가꾼 게 아니라 그 전에 뮤지컬 ‘엘리자벳’ 때문에 6kg을 뺐다. 솔로 앨범은 뮤지컬을 하면서 회사와 이야기가 돼서 나온 것이다. 앨범 때문에 몸무게를 뺀 것은 아니다. 예전에는 음악이 좋으면 되는 것 아닌가 라고 생각했는데 그것은 또 아닌 것 같고. 이번 앨범에는 벗는 생각을 하지 않아서 운동도 하지 않았다. 촬영 콘티는 상반신이 살짝 드러난 것이다. 단추를 몇 개 풀고 느낌만 주려고 한 것인데 모니터하면서 너무 더워서 셔츠를 풀었고 감독이 그게 더 좋을 것 같다고 제안했다. 느낌이 나쁘지 않아서 수록하게 됐다.

    -일본 앨범에는 XIAH였는데 지금은 XIA다. 왜? 바뀌었나

    ▶ 특별한 이유는 없다. A로 끝나면 일단락되는 느낌? 어감에서도 전체적으로 봤을 때도 XIA가 나을 것 같았다.

    -앨범에 대한 부담감은

    ▶ 앨범 작업은 즐거움도 있었다. 스트레스도 물론 있었다. 생각이 많았다. 첫 솔로 앨범이기 때문에, JYJ 멤버로 처음으로 내는거니까. 첫 단추를 잘 꿰야한다는 생각도 했다.

    -타이틀 곡 ‘타란탈레그라’를 소개한다면

    ▶ 저도 발음이 어려워요 ‘타란탈레그라’. ‘타란탈레그라’는 ‘아브라카다브라’와 일맥상통하는 부분이 있다고 한다. ‘타란탈레그라’는 빠른 춤을 추게 하는 마법이다. 음악 패션 등 모든게 하나의 음악으로 볼 수 있다. 8년차 가수로 고민은 기존에 했던 음악을 하면 안된다였다. 그래서 그렇게 하려고 했고, 그 안에서 댄스 음악에 스트리밍을 가미하고, 뮤지컬에서 영향 받은 팀파니도 사용했다.

    -앨범 소개

    ▶ 이번 앨범은 12트랙이다. 자작곡 80%. 그래서 부담이 있었다. 제가 솔로로 활동하면서 하고 싶었던 음악 장르, 다양성을 추구하려고 했다. 이번에는 콜라보레이션도 했다. 회사에서도 전폭적인 지지를 보냈고, 그래서 개코, flowsik, bizzy 등과 함께 작업했다.

    -7개국 아시아 투어 소감은

    ▶ 첫 단독 솔로 콘서트다. 공연은 해본적은 많은데 2시간을 혼자 이끌어 가본 적은 없어서 그런 부분에서 적응이 필요하다. 혼자 2시간을 이끌어가면서 관객들을 쥐락펴락 할 수 있을까 고민이다. 체력적인 안배도 고민하고 있다. 어제 오늘 연습하면서 느낀 점은 힘들다다. 그렇지만 기대도 된다. 시아다운 콘서트를 보여주고 싶고, 혼자 아시아 투어를 하는데 걱정도 되지만 열심히 하겠다.

    -김준수에게 뮤지컬이 주는 의미

    ▶ 뮤지컬은 가수 하면서 계속할 분야다. 뮤지컬 매력은 다른 사람의 삶을 살 수 있다는 점이다. 뮤지컬이 제가 하는 음악에도 영향을 준다. 

    -4번 트랙은 김재중이 작사 작곡했고 디렉터도 직접했다는데

    ▶재중형이 바쁜데도 불구하고 디렉을 봐줬다. 예전에도 서로 디렉을 해왔기 때문에 재중형이 디렉을 본 것이 이상하지 않았다. 제가 갖고 있었던 생각, 재중형이 갖고 있는 생각이 어우러져서 좋았다. 다른 디렉터와 달리 JYJ 멤버라서 그런지 재중형이 보면서 더 긴장했다.

    -아시아 투어를 앞두고 각나라별 퍼포먼스가 있나

    ▶ 한국이나 해외 공연이나 큰 차이점은 없다. 각 나라별 언어를 공부해서 공연 중간 중간에 해볼 생각은 있다. 언어도 많이 배우고 있다.

    - JYJ 해외 공연 중에 가장 뜨거운 국가가 있다면

    ▶ 각 나라마다 열기가 뜨거웠지만, 그래도 남미가 열정적인 것 같다. 우리의 음악을 알고 환호해준다는 게 놀라왔다.

    - 방송활동을 하지 않아도 인기가 많은 이유

    ▶ 방송 활동을 하지 않지만 온라인이 발달되서 제 곡을 알릴 수 있는 루트는 많다고 생각했다. 이번 뮤비는 돈을 많이 들였다. 한국만 생각했다면 그렇게는 못하지만 전세계로 퍼질 수 있다는 생각에 큰 돈을 써가면서 뮤비도 찍었다.

    솔로 앨범에 시아라고 표현한 이유가 있나

    ▶ 저는 시아, 시아준수, 김준수나 모두 좋다. 특별히 시아라고 쓴 이유는 제 솔로이기 때문이다. 드라마에 출연했을 때는 본명으로 하지 않는 것도 어색하니까.







    Posted by 로린
    IP : 123.213.***
    Scrap : 3회
    Edit : 2012년 05월 16일 13시 35분 47초
    Modify : 2012년 05월 16일 13시 38분 19초
    Ariticle address : http://dnbn.pe.kr/db01/33860COPY

    2525    [SM 불공정 계약][기사]日 법원, "AVEX는 JYJ에 78억원 지급하라!" 판결. JYJ 소송 끝내고 日 활동 재개 (+) + 3 Lucete 20130118 4457
    2524 [SM 불공정 계약] [정보] 2009/08/10 벨소리 차트 + 5 프리지아 20090811 4457
    2523 [김준수, 그대가 바로 Music] [정보] 2009/12/14 벨소리 차트 + 4 프리지아 20091215 4456
    2522 [SM 불공정 계약][영상] 120929 코미디빅리그 中 JYJ 펜잘큐 ! + 9 카미 20120930 4455
    2521 [SM 불공정 계약][영상] 120601, 120602 준수오빠 팬싸인회 토크 full 영상~ + 7 유후제제 20120603 4454
    2520 [SM 불공정 계약][정보] 옥탑방왕세자 19일(목) 밤 9시55분부터 2회 연속방송(이번주 총3회 방송)(+기사) + 16 Lucete 20120417 4453
    2519 [SM 불공정 계약] [정보] 2009/11/18 벨소리 차트 / 주간 차트 + 6 프리지아 20091118 4453
    2518 [SM 불공정 계약][기사] 김준수 “뮤지컬 <모차르트!>를 하면서 치유 받았다” 外(1,2,3) + 32 카미 20120209 4452
    2517 [정보] 투표 & 각종순위 정리 (09.01.29 ver) - 음원힘내시다!! + 8 시아s마마 20090129 4450
    2516 [정보] 2009/02/10 벨소리 차트 + 5 프리지아 20090210 4448
    2515 [SM 불공정 계약][기사] 오뚜기 '기스면’, 국내 돌풍 업고 한류라면으로 해외 흥행 박차 + 7 ONENIM 20120227 4446
    2514 [SM 불공정 계약][정보] 재중 티셔츠 품절 + K-STAR 재중 특집호 품절 (재중효과) + 8 shekinah 20120915 4445
    2513 [SM 불공정 계약][기사] JYJ 김재중 태국여신 등극이유 알고보니 ‘한국산 휴대폰 탓?’ (+ 영상) + 17 shekinah 20120709 4444
    2512 [SM 불공정 계약][영상] 뮤지컬 어워즈 준수편집 영상 + 50 오또케 20120609 4444
    2511 ▦ [정보] 2009/05/30 벨소리 차트 + 5 프리지아 20090530 4440
    2510 [SM 불공정 계약][기사] 김재중, 터키 팬미팅 성황리 개최…대통령 궁 국빈만찬 참석 예정 + 18 카미 20120206 4439
    2509 [SM 불공정 계약][칼럼] [JYJ, 다시 장막을 걷고(33)] 특명! ‘동방신기 사태’의 본질을 가려라 ... 화장품 사업 투자의 진실⑤ + 6 유아린 20110930 4438
    2508 [SM 불공정 계약] [정보] 2009/11/04 벨소리 차트 / 주간 차트 + 5 프리지아 20091104 4437
    2507 [SM 불공정 계약][스포] 자칼이 온다 김재중 굴욕 스틸컷 공개 + 4 shekinah 20121029 4435
    2506 [정보] 2008/12/01 벨소리 차트 / 월간 차트 + 4 프리지아 20081201 4434
    2505    [SM 불공정 계약][사진] 마리오 카트 7에 집중한 JYJ 기사 사진 + 9 로린 20120819 4432
    2504 [SM 불공정 계약][기사] 中 언론, 빨간 머리 김준수 보더니 "남자 맞나?" + 20 이쁘시아 20120708 4429
    2503 [SM 불공정 계약][기사][뮤지컬전과] Special. 아이돌가수 편 - 준수 부분 발췌 + 6 매니아 20120508 4429
    2502 [SM 불공정 계약] [정보] 2009/08/07 벨소리 차트 + 5 프리지아 20090807 4429
    2501    [SM 불공정 계약][사진] JYJ 공식 페이스북 퀴즈 정답 공개!! + 6 ONENIM 20120108 4428